Information
Album Name
불후의 명곡 – 아티스트 이적 편 2부
Artist
포르테 디 콰트로
Genre
록/메탈, 발라드
Release Date
2022.06.18
Release Agency
카카오엔터테인먼트
Hangul

내 바다 속에는 깊은 슬픔과
헛된 고민들 회오리치네
그 바다 위에선 불어 닥치는
세상의 추위 나를 얼게 해
때로 홀로 울기도 지칠 때
두 눈 감고 짐짓 잠이 들면
나의 바다 그 고요한 곳에
무겁게 내려가 나를 바라보네
난 이리 어리석은가
한 치도 자라지 않았나
그 어린 날의 웃음을
잃어만 갔던가
초라한 나의 세상에
폐허로 남은 추억들도
나 버릴 수는 없었던
내 삶의 일부인가

때로 홀로 울기도 지칠 때
두 눈 감고 짐짓 잠이 들면
나의 바다 그 고요한 곳에
무겁게 내려가 나를 바라보네
나 어릴 적 끝도 없이 가다
지쳐버려 무릎 꿇어버린 바다
옛날 너무나도 고운 모래 파다
이젠 모래 위에 깊은 상처 하나
행복하고 사랑했던 그대와 나
생각만으로 웃음 짓던 꿈도 많아
그런 모든 것들 저 큰 파도에 몸을 맡겨
어딘가 가더니 이젠 돌아오지 않아
바다 앞에 내 자신이 너무 작아
흐르는 눈물 두 손 주먹 쥐고 닦아
많은 꿈을 꾸었는데 이젠 차마
날 보기가 두려워서 그냥 참아
그때 내가 바라보던 것들 아마
볼 수 없겠지만 그래도 눈을 감아
나의 낡은 서랍 속의 깊은 바다
이젠 두 눈 감고 다시 한번 닫아
난 이리 어리석은가
한 치도 자라지 않았나
그 어린 날의 웃음을
잃어만 갔던가 잃어만 가는가
나의 낡은 서랍 속의 깊은 바다
이젠 두 눈 감고 다시 한번 닫아

Romanization

nae bada sogeneun gibeun seulpeumgwa
heotdoen gomindeul hoeorichine
geu bada wieseon bureo dakchineun
sesangui chuwi nareul eolge hae
ttaero holro ulgido jichil ttae
du nun gamgo jimjit jami deulmyeon
naui bada geu goyohan gode
mugeopge naeryeoga nareul barabone
nan iri eoriseogeunga
han chido jaraji anatna
geu eorin narui udeumeul
ireoman gatdeonga
chorahan naui sesange
pyeheoro nameun chueokdeuldo
na beoril suneun eobeotdeon
nae samui ilbuinga

ttaero holro ulgido jichil ttae
du nun gamgo jimjit jami deulmyeon
naui bada geu goyohan gode
mugeopge naeryeoga nareul barabone
na eoril jeok kkeutdo eobi gada
jichyeobeoryeo mureup kkureobeorin bada
yetnal neomunado goun morae pada
ijen morae wie gibeun sangcheo hana
haengbokhago saranghaetdeon geudaewa na
saenggakmaneuro udeum jitdeon kkumdo mana
geureon modeun geotdeul jeo keun padoe momeul matgyeo
eodinga gadeoni ijen doraoji ana
bada abe nae jasini neomu jaga
heureuneun nunmul du son jumeok jwigo daga
maneun kkumeul kkueotneunde ijen chama
nal bogiga duryeowoseo geunyang chama
geuttae naega barabodeon geotdeul ama
bol su eopgetjiman geuraedo nuneul gama
naui nageun seorap sogui gibeun bada
ijen du nun gamgo dasi hanbeon dada
nan iri eoriseogeunga
han chido jaraji anatna
geu eorin narui udeumeul
ireoman gatdeonga ireoman ganeunga
naui nageun seorap sogui gibeun bada
ijen du nun gamgo dasi hanbeon dada

Leave a Reply